5월20일(주일)저녁 7시 미사

떼제 노래를 중심으로 찬양과 침묵기도로 살아계신 하느님께 바치는 미사가 ‘떼제미사’입니다

촛불과 단순한 노래의 계속되는 후렴으로  노래가 불러집니다.

박윤재 라우렌시오 신부님의  미사 집전으로

청년부에서 떼제미사로 봉헌하였습니다.

DSC06689.jpg DSC06657.jpg DSC06658.jpg DSC06662.jpg DSC06663.jpg DSC06664.jpg DSC06668.jpg DSC06669.jpg DSC06670.jpg DSC06672.jpg DSC06673.jpg DSC06674.jpg DSC06677.jpg DSC06678.jpg DSC06682.jpg DSC06650.jpg DSC06651.jpg DSC06654.jpg DSC06655.jpg

photo by 김진국 모세

IMG_3787.jpg IMG_3789.jpg IMG_3790.jpg IMG_3795.jpg IMG_3798.jpg IMG_3799.jpg IMG_3802.jpg IMG_3813.jpg IMG_3816.jpg IMG_3817.jpg IMG_3819.jpg IMG_3820.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