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섬웨어 피해 예방 프로젝트 <패치 관리>

 

회사원 A씨는 블로그를 통해 유틸리티 프로그램을 다운로드했다가 화면에 갑자기 빨간색 협박문구가 뜨는 것을 보았다. 급히 마우스를 움직여 보았지만 이미 중요 파일들은 암호화되어 실행조차 할 수 없었다.

 

지난 513, 워너크립터 랜섬웨어가 전세계 150여 개국의 병원, 통신회사, 자동차 공장, 일반 기업 및 공공 기관의 시스템 30만대를 감염시켰다. 이 워너크립터 랜섬웨어는 윈도우 OSSMB 취약점을 통해 네트워크 상에 연결된 PC를 감염시키며 빠르게 확산됐다. 마이로소프트는 이미 지난 3월 마이크로소프트는 해당 취약점의 보안 패치를 배포했지만 해당 패치를 적용하지 않은 사용자들이 많아 역대급피해로 기록됐다. 이 사건은 일반 사용자들도 랜섬웨어의 존재뿐만 아니라 패치 업데이트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계기가 되었다. 이와 관련해 안랩은 2편에 걸쳐 대국민 랜섬웨어 피해 예방 프로젝트를 진행하고자 한다. 특히 여전히 어떤 프로그램을 어떻게 패치 해야 하는 지 모르는 사용자가 많아 누구나 따라 할 수 있는 쉬운 예방법, 가장 기본이지만 쉽게 잊혀지는 패치 관리부터 살펴본다. 각 항목 당 5분만 투자하여 랜섬웨어 등 각종 악성코드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자.

 

아래 사이트는 안랩의 보안 이슈에 있는 페이지이며 이곳에 랜섬웨어 예방에 대한 자세한 안내가 있습니다.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홈피 관리자 드림

 

http://www.ahnlab.com/kr/site/securityinfo/secunews/secuNewsView.do?seq=26589